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산시 2020년 부모 모니터링 단원 공개모집

기사승인 2020.03.26  13:03:32

공유
default_news_ad1
   
▲ 오산시청
[투데이경제] 오산시는 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안전한 보육 환경 조성을 위해 오는 4월 3일까지 어린이집 ‘부모 모니터링단’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부모 모니터링 사업’은 건강관리, 안전관리, 급식관리, 위생관리의 4영역 15개 지표를 바탕으로 수요자인 부모와 보육 · 보건 전문가가 직접 어린이집의 운영을 관찰하고 개선사항을 논의하는 등 보육환경 관리에 부모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핵심지표 중심으로 모니터링 지표 통합·감축, 모니터링 대상 선정기준 개선, 의견청취 절차 신설 등 사업취지에 맞게 운영체계가 개선돼 어린이집의 부담이 완화되고 단원과의 소통이 강화되는 등 사업이 더욱 내실화됐다.

모집인원은 부모 5명, 보육·보건전문가 5명 등 총 10명으로 참여 희망자는 오산시 홈페이지 공고·고시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참여자격은 부모는 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있는 영유아 자녀를 두고 있어야 하고 보육 보건전문가는 보육교사 1급 자격 소지자로서 보육교사 경력 3년 이상인 자 또는 근무 경력 3년 이상인 영양사, 간호사, 의사 등이다.

부모 모니터링 단원들은 어린이집 현장 실습 및 교육을 이수한 후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에 걸쳐 관내 120개소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모니터링 활동을 진행한다.

오산시 관계자는 “부모 모니터링단 사업을 통해 부모의 어린이집 운영 참여를 도모하고 현장의견을 수렴해 안심보육 환경 조성 및 보육서비스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송종현 기자 news@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