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특성화고 학생들을 수출인재로 키워 취업까지 지원한다

기사승인 2020.02.25  11:54:19

공유
default_news_ad1

- 산업부, 2020년도 취업연계형 FTA 실무인력 양성사업 참여 희망학교 모집

   
▲ 산업통상자원부

[투데이경제]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가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을 대상으로 2020년도 ‘취업연계형 FTA 실무인력 양성사업’을 추진한다.

본 사업은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원산지 증명 및 수출 실무 등 FTA 활용 교육을 실시하고 FTA 실무인력을 필요로 하는 수출 중소기업과 매칭해 청년취업과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동시에 도모하는 사업으로 작년에는 5개 특성화고 102명의 학생에 대해 교육을 실시해 이 중 81명의 학생이 수출 중소기업 등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올해는 참가 학교 수를 확대하고 전년도 교육 경험을 바탕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기업 수요에 따라 개편하며 매칭기업 범위도 중견기업까지 확대해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금년도 사업 추진일정은 2월 말 사업 공고를 시작으로 학교 선정 및 교육생 선발, 참여 기업모집 및 FTA 실무교육 실시, 기업-학생 면접 및 채용협상, 현장실습 및 정식채용의 과정을 거쳐 수행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참여학교는 권역별 기업의 인력수요를 기반으로 7개 학교를 선정하고 교육인원은 학교별 15명 총 105명이며 참여기업은 KOTRA가 수출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신규 인력수요가 있는 기업들을 모집한다.

실무교육은 FTA 원산지 증명 등 65시간의 이론교육과 국내외 연수를 실시하고 취업은 교육과정 종료 후 면접 및 협상을 통해 고용 협약을 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형주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국내정책관은 “지난해 처음 도입한 본 사업은 대학 진학을 제외한 97명의 교육생 중 81명이 73개 기업에 취업하는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하면서 “금년도에는 지원 학교를 7개교로 확대하고 사업성과를 보아가면서 내년부터는 교육 학생 수와 지원 학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김나형 기자 news@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