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품질관리 잘한 17개사 53개 물품, ‘품질보증조달물품’ 지정

기사승인 2019.10.18  12:17:02

공유
default_news_ad1

- 납품검사 면제로 검사비용 절감… 신속한 물품공급 기대

   
▲ 품질보증조달물품 지정등급 및 지정혜택
[투데이경제]조달청은 2019년 제2차 품질보증조달물품 지정심사를 통과한17개 중소기업의 53개 물품을 품질보증조달물품으로 지정하고, 18일 서울지방조달청 PPS홀에서 지정증서를 수여했다.

이로써 현재 유효한 총 지정 물품은 88개사 281개 제품이다.

이번에 지정된 물품은 일체형컴퓨터, LED보안등기구, 합성수지제창, 책장, 수도용폴리에틸렌관 등으로 다양하다.

주식회사 대우루컴즈 등 2개사 5개 품명은 A등급, 주식회사 테크엔 등 11개사 38개 품명은 B등급, 코스모아이앤디 등 5개사 10개 품명은 예비물품으로 지정받았다.

품질보증조달물품으로 지정되면 일정 기간 동안 납품검사가 면제되며, 우수조달물품 심사 시 기술·품질 가점, 조달청 물품구매 적격심사 신인도 가점 등의 혜택을 받게 된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품질보증조달물품을 지정받으면 기업의 검사비용 절감뿐만 아니라 신속한 물품 공급도 함께 이루어져 기업과 수요기관의 만족도가 함께 커진다”면서, “조달물자의 신뢰성 확보와 중소기업의 품질 경쟁력 확대를 위해 기술과 품질이 우수한 제조 중소기업들이 품질보증 제도에 많이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민석 기자 msyoo@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